배너 닫기
위로위로 홈

[PCA부산] 男女모던스포츠, ‘올스타 대전’의 승자는?

등록일 2020.06.02 11:05 youtube instagram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공유하기


▲ 사진=권성운 기자

 

[개근질닷컴] PCA 리저널 부산대회에서 모던스포츠 종목에 참가한 출전자들이 스포츠별 올스타로 변신해 매력을 발산했다.


‘2020 PCA 리저널 부산’ 대회가 5월 30일 부산 MBC드림홀에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올해 PCA 부산 대회는 광주, 울산, 김해를 거쳐 치러진 4번째 지역대회이자 상반기 마지막 경남권 대회다.


대회 종목은 톤피규어·남녀 모던스포츠·남녀 스포츠모델·머슬모델·노비스(보디빌딩, 비키니, 남자 스포츠모델)·클래식보디빌딩·피지크·비키니·보디빌딩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이 가운데 남녀 모던스포츠는 지난해 신설됐으며, 대중성이 강조된 스포츠인들이 접근하기 용이한 종목이다. 이번 대회 모던스포츠 참가자들은 건강미를 기반으로 매력을 발산한 끝에 최종 순위가 가려졌다.

 


▲ 남자 모던스포츠 오픈 체급 입상자들. 사진=권성운 기자

먼저 남자 모던스포츠모델에선 복서로 빙의한 이유담이 챔피언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다.

 

복싱 글러브와 트렁크로 복서의 모습을 재현한 이유담은 무대에서 뛰어난 섀도우 복싱을 선보이며 경쟁자들을 KO시켰다. 잘 갈라진 복근과 외복사근은 물론 삼각근에서 이어지는 승모근이 일품이었다.


▲ 사진=권성운 기자
 

2위는 유도복을 입고 등장해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를 보여준 공상현이 차지했다. 무대에 올라 유도복 상의를 내던진 공상현은 승모근과 광배근 등 성난 백 부위 근질로 심사위원들의 점수를 훔쳤다.

 

3위는 야구의 도시 부산에 걸맞은 모습으로 관중을 열광케 한 신상훈이 올랐다. 야구배트를 이용한 다이나믹한 포징은 영락없는 안타제조기의 모습이었다.

 

이어 TOP6에는 근육의 움직임을 잘 표현한 변건과 검도인으로 완벽 변신해 무대를 압도한 남철호가 각각 올랐다.



▲ 여자 모던스포츠 오픈 체급 입상자들. 사진=권성운 기자

여자 모던스포츠에선 조혜지와 서정희가 일대일 끝장 승부를 벌였다.

 

경기 결과 컨디셔닝에서 앞섰던 조혜지가 최종 승리를 거뒀다. 노랗게 탈색한 머리가 눈에 띄었던 조혜지는 절도 있는 포징과 함께 잘 만들어진 등 근질을 자랑, 순위표 최상단에 자신의 이름을 새겼다.

 

아쉽게 2위에 머문 서정희는 작은 키에도 자신감 넘치는 모습과 유려한 포징으로 관중의 시선을 잡아 끌었다.

 


▲ 사진=권성운 기자

권성운 (kwon.sw@foodnamoo.com) 기자 
<저작권자(c) 개근질닷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등록 2020-06-02 11:05:51 
권성운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더보기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보디빌딩 연예 스포츠 건강

GGJ 유튜브 더보기

핫이슈 더보기

핫피플 더보기

커뮤니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