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
HOME

BACK

TOP

BOTTOM
  • |
공지 [국가대표] 2019 아시아선수권대회 국가대표 15인 확정! 19-06-20
공지 [국가대표] 12명의 태극전사, 한·중·일 친선대회 대표 선발! 19-06-20
공지 [6월 로드맵] 상반기 피날레: 양주시배·PCA·WFF·고양시배 19-05-31
뉴스
박유천 입건, 결백 주장했지만 마약투약 공범으로
개근질닷컴| 등록2019-04-11 14:06| 수정2019-04-11 14:06 facebook twitter

▲ 박유천 입건. 사진=JTBC 방송 캡처

[개근질닷컴] 가수 겸 연기자 박유천이 형사 입건됐다.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의 마약 투약 공범 혐의다.

4월 9일 경찰은 통신영장을 신청하고 박유천을 마약 투약 피의자로 입건했다. 박유천은 앞서 4일 같은 혐의로 입건 된 황하나의 전 연인이다. 황하나가 함께 마약을 투약한 인물로 박유천을 꼽으면서 형사 입건이 진행됐다.

형사 입건을 앞두고 박유천은 10일 기자 회견을 열어 결백을 호소했다.

박유천은 “결단코 마약 투약은 없었고 (황하나에게) 권유한 적도 없다”며 “제 인생 모든 걸 부정 당하는 것이기 때문에 절박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나왔다”며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다.

또 “황하나와 작년 초 헤어질 결심을 했고 결별했습니다. 마약 전과가 있다거나 불법적인 약을 복용 중이라는 이야길 한 적 없었다”면서 마약 복용 사실을 몰랐음은 물론 황하나에게 마약을 권유한 적도 없다는 입장을 거듭 강조했다.

하지만 경찰은 황하나가 박유천을 공범으로 지목한 만큼 강도 높게 사실 관계를 확인하겠단 입장이다.

경찰은 황하나가 제출한 휴대전화에서도 관련 증거를 수집하고 있다. 또 황하나가 박유천과 함께 마약을 투약한 곳이라고 지목한 장소 주변 CCTV를 조사하고 있다.

앞서 황하나는 영장실질심사에서 “친한 연예인인 A씨가 자고 있을 때 억지로 마약을 투약했다”고 주장했다. 이 A씨가 바로 박유천이었던 것. 박유천은 기자회견에서 ‘친분이 있는 연예인 A’에 대해선 자신이라고 인정했다. 하지만 마약 투약 혐의는 재차 부인했다.

김원익 기자(one.2@foodnamoo.com)
김원익기자(one.2@foodnamoo.com)
<저작권자(c) 개근질닷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등록 2019-04-11 14:06:01

 
   
 

일정달력  대회일정을 한눈에 확인하세요.
오늘
<<
<
2019.06
전체
>>
>
S M T W T F S
1
2
345
6
7
8
9
101112
13
14
15
16
1718192021
22
23
2425262728
29
30
ggjilGooglePlayDown ggjilAppStoreDown

제휴제안/제보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보디빌딩&피트니스 전문 미디어
개근질닷컴
(주)푸드나무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396, 15층 (상암동, 누리꿈스퀘어 비지니스타워) | 등록번호 : 서울아03607 | 등록일자 : 2015년 02월 26일
제호 : 개근질닷컴 | 발행인 : (주)푸드나무 김영문 | 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완 | 전화번호 : 02-304-8086 | 발행일자 : 2013년 02월 07일
이메일 : media@ggjil.com | Copyright © 2015 개근질닷컴 all rights reserved